고객지원센터

02-3272-6200


영업시간 : 오전 10:00 ~ 오후 07:00
일요일, 공휴일 매장 정상 운영합니다.
매월 1,3,5주 화요일은 휴무입니다.


계좌안내


우리은행 1005.101.298678

고전사(조남형)

                     

  • 옵션정보

    TAD Reference One Speaker (TAD-R1MK2) -태드 레퍼런스 원


    기본 정보
    상품명 TAD Reference One Speaker (TAD-R1MK2) -태드 레퍼런스 원
    판매가 .
    상품코드 P00000CW
    브랜드 TAD
    모델 TAD-R1MK2
    원산지 해외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공급사
    공급사 공급사 바로가기
    판매사 정보
    SNS 상품홍보
    SNS 상품홍보
    이벤트
    상품 옵션
    옵션 선택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사이즈 가이드
  • 선택하신 정보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TAD Reference One Speaker (TAD-R1MK2) -태드 레퍼런스 원 수량증가 수량감소 . (  )
    총 상품금액 0 (0개)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 총 합계

 

 

 

 

 

딱 꼬집어 이야기할 수는 없지만, 대략 2010년을 전후해서 하이엔드 스피커쪽에 재미있는 현상이 발생한다. 전통의 윌슨, 아발론, B&W, 틸 등의 제품들이 유지해온 높은 권위에 도전하는 세력이 나타났기 때문이다.

그 대표적인 존재로 비비드, 매지코, YG 등을 꼽을 수 있으며 이번에 만난 TAD도 빼놓을 수 없다.

 


 


 

 

▲ TAD에서 독자적으로 개발한 CST Driver (좌) 와 Bass Driver (우) 

 

이런 신진 세력의 특징이라면, 인클로저에 있어서 참신한 발상과 형상을 도입함은 물론이고, 기본적으로 자사 생산의 드라이버를 쓴다는 점이다. 사실 이미 품질이 검증된 드라이버를 가져다 쓰는 것과 직접 개발한 것 중 어느 쪽이 더 낫냐는 것은 오랜 논란거리다. 그러나 설계자 입장에서 자신이 구상하는 음을 보다 명확하게 구현하기 위해선 드라이버를 직접 개발하는 것만큼 좋은 방법은 없다. 그런 면에서 이런 신진 세력의 등장과 인기는 여러모로 시사하는 바가 많다고 하겠다.


사실 레퍼런스 원(Reference One)이라 명명된 본 기의 가장 큰 특징은 드라이버에 있다. 특히, 베릴륨이라는 소재를 적극적으로 활용해서, 심지어 미드레인지에 이 소재의 진동판을 넣었다는 것은 스피커 역사상 최초의 일이다. 여태껏 그런 접근은 많았지만, TAD를 제외한 어떤 메이커도 성공한 예가 없다. 심지어 본 기가 나온 지 몇 년이 지났음에도 아직 그에 근접한 그 어떤 기술적 성취를 이룩한 예도 없다.

 

 

 

 

 

 

 

  

▲ TAD의 베릴륨 트위터가 결합된 CST드라이버

 

 

 

가장 큰 이유 중의 하나는 베릴륨을 사용해서 진동판을 만들기가 무척 까다롭다는 것이다. 본 기에 투입된 트위터의 경우, 직경이 고작 3.5Cm에 이른다. 그러나 작은 가마에 베릴륨 가루를 하나하나 투입해서 정성스럽게 쌓아올리는 과정 자체가 지난하고, 여기에 일체의 오차가 있어서는 안된다. 이런 작은 트위터에도 보통 정성이 아니고, 이 기술의 장점을 뒤따라온 메이커도 아직 없다. 여러 회사들이 베릴륨 트위터를 내세우고 있지만, 자세히 들여다보면 TAD를 능가하기는 커녕, 아직 걸음마 수준이라 해도 좋다.

 

가장 큰 이유 중의 하나는, 1970년대 초에 미국의 바트 로칸티(Bart Locanthi)를 초빙하면서 프로용 스피커를 제조할 무렵, 이미 베릴륨을 사용한 드라이버의 개발이 시작되었다는 점이다. 그렇게 배양된 기술이 30년 가까이에 이르자, 드디어 16Cm 구경의 미드레인지까지 커버하는 수준이 된 것이다. 때문에 많은 회사에서 이 유닛을 구하려 하지만, 절대로 판매하지 않는다. 현재 미드레인지까지 베릴륨을 투입한 제품은 본 기와 그 주니어기인 컴팩트 레퍼런스 원밖에 없다.

 

 

 

 

 

 

 

 

▲ 상단에 CST드라이버가 배치되어있다

 

 

 

그렇다면 왜 베릴륨, 베릴륨 하는가 의문이 들 법도 하다. 일단 스피커의 핵심인 진동판에 대해 생각해보자. 가장 이상적인 것은 일단 가벼워야 하고 또 강도도 높아야 한다. 가벼우면 다양한 진동에 빠르게 대응할 수 있고, 거기에 강도가 어느 정도 보장이 되어야 강한 압력에도 견딘다. 또 분할 진동과 같은 자체 진동도 억제할 수가 있다.

 

따라서 많은 메이커들이 실제로 새로운 소재의 진동판 개발에 목을 매고 있다. 덕분에 폴리프로필렌이며 세라믹이며 카본 파이버며 참 많은 신소재가 나왔다. 그 각각이 장단점을 갖고 있기 때문에 뭐 하나가 우월하다고 말할 순 없지만, 베릴륨에 이르면 더 이상 할 말이 없다. 현재까지 개발된 진동판 소재 중 가장 뛰어나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기 때문이다.

 

 

 

 

 

 

 

 

 

 250Hz에서 100KHz 까지 커버하는 CST드라이버

 

 

 

아무튼 이렇게 미드레인지까지 베릴륨을 장착한 본 기는, 일종의 동축형 방식으로 해서, 가운데에 트위터가 있고, 그 주위를 미드레인지가 감싸고 있는 형상이다. 그런데 이 신소재의 뛰어난 점은 바로 여기서 일체의 왜곡이나 오차가 없는 와이드 레인지가 구현되고 있다는 점이다. 밑으로는 250Hz까지 떨어지고, 위로는 무려 100KHz까지 뻗는다. 도무지 믿을 수 없는 스펙이지만, 사실이다. 따라서 더블 우퍼 사양의 베이스는 21Hz까지 넉넉하게 내려갈 수 있게 되었다.

 

 

 

 

 

 

 

 

▲ CST드라이버 크로스오버 네크워크(좌)와 BASS드라이버 크로스오버 네트워크(우)


 

사실 본 기의 기술적 배경을 일일이 설명하라면 책 한 권이 모자랄 정도다. 심지어 동사의 홈 페이지에 가 봐도 그 일부분만이 소개되어 있을 뿐, 아직도 전모가 밝혀지지 않은 상태다. 말하자면 신소재, 제조 공법, CNC 가공, 장인 정신 등 여러 요소들이 골고루 융합되어 스피커의 신기원을 이룩한 셈이다.

 

 

 

 

 

 

 

 

 

▲ 엄청난 스펙을 만들어 버린 1개의 CST드라이버와 2개의 BASS드라이버


 

여기서 동축형 유닛에 대해 좀 더 설명하면, 동사는 이를 CST(Coherent Source Transducer) 테크놀로지라고 명명한다. 즉, 마치 하나의 유닛에서 나오는 것처럼 음에 통일성이 있고, 그러면서 광대역을 커버하고 있는 것이다. 그러므로 기존의 동축형보다 훨씬 진화된 형태임을 인지할 필요가 있다.

 

한편 이 드라이버를 인클로저에 삽입할 때에도 ISO라는 테크놀로지가 투입되었다. 이것은 “isolation”의 약자로, 간단히 말해서 드라이버에서 발생하는 진동이 일체 캐비닛에 영향을 끼치지 않는 장치다. 아주 단단히 고정하면서, 적절하게 진동을 흡수하는 역할도 하고 있다.

이렇게 뛰어난 베릴륨 소재의 유닛에 대응하려면, 베이스 드라이버 역시 많은 고안이 필요하다. 현재까지 베릴륨으로 만든 우퍼는 존재하지 않고, 만일 나온다고 해도 언제가 될 지 알 수가 없다. 어떤 획기적인 기술이 개발되지 않는 한, 대구경에 강한 내입력을 필요로 하는 우퍼용 진동판의 생산은 상상하기 힘들다. 그렇다고 손가락만 빨고 있을 순 없다.

 

 

 

 

 

 

 

 

 

 

▲  TLCC (Tri-Laminate Composite Cone)

 

 

 

당연히 베이스용 드라이버 역시 신소재가 적극 활용되었다. 동사는 이를 TLCC(Tri-Laminate Composite Cone)이라 부르는데, 한 마디로 통상 사용하는 진동판과는 전혀 다른 방식으로 만들어진 것이다. 그 골자는 아크릴리미드라는 소재를 일종의 작은 가루로 만들어서, 그 앞 뒤로 아라미드 파이버 소재의 진동판으로 샌드위치 시키는 것이다. 이렇게 복잡한 방식을 추구한 이유는, 아무래도 베릴륨과 스피드도 맞추면서 강력한 임팩트에도 견디고 또 음색면에서도 일종의 통일성을 구현할 수 있기 때문이다. 베릴륨 때문에 TLCC 방식이 덜 소개된 면은 있지만, 이 또한 무척 획기적인 기술임에는 분명하다.

 

 

 

 

 

 

 

 

▲  OFGMS magnetic 서킷과 TLCC 테크놀러지를 품은 BASS드라이버

 

 

 

한편 모터 시스템을 보면 보이스 코일을 되도록 작게 감은 점이 돋보인다. 이런 쇼트 보이스 코일로 하면, 그만큼 신호 경로가 짧아져서 그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자력의 저항을 억제할 수 있다. 또 반응도 그만큼 빨라진다. 그러나 그에 상응하는 위험도 있는 만큼, 이 부분에서 많은 고안이 이뤄졌다. 또 드라이버 자체의 서스펜션을 적절히 유지하기 위해 서라운드의 경우, 동사의 프로용 제품에 투입되는 것을 썼다는 점 또한 기억해둘 만하다.

 

 

 

 

 

 

 

 

 

 

마지막으로 인클로저를 보자. 무려 150Kg이나 한다. 겉에서 보면 그리 큰 사이즈는 아니지만, 실제로 구동해보면 상당한 공간을 다 커버한다. 즉, 빼어난 성능의 드라이버가 최상의 음을 낼 수 있도록 인클로저에 투입된 정성이 어마어마하다는 뜻이다.

 

전체적으로 본 기의 캐비닛은 두 개의 파트로 이뤄져 있다. 하나는 드라이버를 직접 담는 쪽이고, 또 하나는 사이드와 백으로 이어진 패널이다. 전자는 21mm 두께의 버치 플라이우드를 사용한 반면, 후자는 50mm~137mm에 이르는 두께를 자랑한다. 또 이런 이중 구조의 경우, 전자에서 발생하는 진동을 자연스럽게 후자가 흡수하는 방식이어서, 공진을 효율적으로 억제하고 있다. 또 베이스 포트 자체도 밑으로 자연스럽게 깔리면서 방사되도록 설계해서, 인클로저의 부담을 최대한 줄이고 있다.

 

아무튼 본 기는 TAD의 상징적인 존재고, 실제로 발표 당시 스피커 업계에 어마어마한 임팩트를 준 바 있다. 또 여러 곳에서 시연을 하거나 혹은 시청을 해보면, 마치 혼 스피커처럼 스피커에서 멀리 떨어진 곳에도 정확히 음이 전달되는 것을 깨달을 수 있다. 과거 TAD가 혼 스피커 중심으로 움직였다가 이제 베릴륨 소재의 기술적 완성도를 이룩함에 따라 동축형 방식으로 변화한 점도 큰 사건이지만, 그 음을 들어보면 혼 타입의 장점이 적절히 수용되어 있음을 알 수 있는 것이다.

 

한편 본 기의 시청을 위해 앰프는 콘스텔레이션의 프리 1.0과 센타우르 모노가 동원되었다. 참고로 센타우르의 출력은 300W. TAD에 따르면 본 기는 50~300W를 권장함으로, 당연히 구동에 별 문제가 없었다. 일반 가정이라면 이보다 출력이 낮은 파워를 사용해도 좋고 더 큰 곳이라면 500W, 1,000W에도 전혀 문제가 없다는 점을 아울러 밝히고 싶다. 참고로 소스기는 에소테릭의 P01과 D01 조합이다.

 

[제품사양]

Drive Units
LF : 25cm (10 in.) x 2
Midrange/Tweeter: concentric
16 cm (6 1/2 in.) MF / 3.5 cm (1 3/8 in.) HF

 

Performance Data
Frequency response : 21 Hz to 100 kHz (-10 dB)
Crossover frequencies: 250 Hz and 2 kHz
Unit polarity: LF (+), MF (+), HF (+)
Amplifier requirements: 50 W to 300 W
Sensitivity: 90 dB (2.83 V/2.83 V @ 1 m free space)
Maximum sound pressure level : 115 dB
Nominal impedance: 4 Ω (minimum 4.1 Ω)

 

Physical Data
Weight: 150 kg (330 lb)
Dimensions: 554 mm (21 3/4”) (W) × 1,293 mm (50 7/8”) (H) × 698 mm (27”) (D)

 

  
  • 상품후기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후기작성   모두보기

  • 상품문의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문의하기   모두보기

  • 자주묻는 질문더 자세한 내용은 게시판을 이용하세요

    •   사용하시는 고급오디오 매입 및 다른 제품과 교환도 가능합니다.

      오랫동안 사용하였던 고급오디오를 불가피하게 처분을 하게 되었거나, 더 좋은 소리나 다른 장르의 음악을 듣기 원하신다면 고전사로 꼭 문의 주시기 바랍니다.


    •   안녕하세요 고전사입니다.

      고전사 홈페이지를 방문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늘 한결같은 모습으로 음악을 즐길 수 있는 편안한 안식처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주문/배송/교환안내더 자세한 내용은 고객센터로 문의하세요

    • 상품결제정보

      온라인상에서는 결제가 이루어지지 않습니다.
      매장(02-3272-6200)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배송정보

      배송 방법 : 직접배송

      배송 지역 : 전국지역

      배송 비용 : 무료

      배송 기간 : 1일 ~ 7일

      배송 안내 :

      고전사에서는 고전사에서 직접 배송을 해드리고 있습니다.

    • 교환 및 반품정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가전제품의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예 : 가전제품, 식품, 음반 등, 단 액정화면이 부착된 노트북, LCD모니터, 디지털 카메라 등의 불량화소에 따른 반품/교환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단, 화장품등의 경우 시용제품을 제공한 경우에 한 합니다.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 서비스문의

      자세한 사항은 02-3272-6200 으로 문의 바랍니다.